본문 바로가기

베짱-베짱 여행/캐나다 Canada

(30)
빨강머리앤의 섬, PEI│남쪽 해안도로 (빅토리아 씨포트, Port-la-Joye–Fort Amherst 등) 이제 프린스 에드워드 아일랜드에서의 여행기가 마무리되어 갑니다. 하루는 '로우 베데끄 학교-컨페더레이션 브릿지-빅토리아 시포트'를 따라서 남쪽 해안도로를 따라 드라이브를 했습니다. 앞 부분의 여행기는 아래의 링크를 확인해주세요. 함께 묶어 방문한 곳빨강머리앤의 섬, PEI│베데끄│몽고메리 학교 L.M. Montgomery Lower Bedeque School빨강머리앤의 섬, PEI│Borden-Carleton│게이트웨이 빌리지 Gateway Village 해안도로를 따라 돌며 아래의 지도에 표시된 전망이 좋은 장소 SCENIC 포인트에 멈춰서 풍경을 바라보며 사진을 찍고, 또 이동하고 하는 식으로 시간을 보냈습니다. 우리는 중간에 비가 와서, 비지터 센터에서 시간을 많이 보냈지만, 반나절만 잡으면 충분히..
빨강머리앤의 섬, PEI│Borden-Carleton│게이트웨이 빌리지 Gateway Village 날씨로 인해 조금씩 바꼈던 일정. 여행의 넷째날에는 섬의 남쪽 해안도로를 따라 드라이브를 하며 중간중간 멋진 포인트를 들려보았습니다. 맨 처음에 간 곳은 바로 게이트웨이 빌리지 Gateway Village입니다. 내륙과 연결되어 있는 컨페더레이션 브릿지 Confederation Bridge가 있는 곳이죠. 이 곳은 비지터 센터도 있고, 다리를 볼 수도 있고, 또한 작은 상점들이 모여 있어서 기념품을 사기에도 좋고, 식사를 하기에도 좋은 곳입니다. 게이트웨이 빌리지 들어가기 전, SCENIC 포인트가 있어서 잠시 사진을 찍어보았어요. 저멀리 기나긴 컨페더레이션 브릿지가 보이시나요? 기념품 가게도 있는데요. Shop & Play 매장에서 유료로 앤 코스튬을 입고 사진 찍을 수 있다고 해서 들어가봤습니다. 1..
빨강머리앤의 섬, PEI│PEI 국립공원 & 달베이 바이 더 씨 호텔 Dalvay By the Sea Hotel 오전에 그리니치 국립공원을 다녀오고, 오후에는 PEI 국립공원으로 이동하였습니다. 이동 중, 아기가 차에서 꿀잠을 자주면서 평온한 드라이브를 즐기며 이동하였습니다. 이 곳을 관광지로 넣은 이유는 바로 국립공원 안에 있는 달베이 바이 더 씨 호텔! 때문이었어요. '빨강머리앤'에서 앤이 시낭송을 했던, 그 호텔 말이죠. 국립공원 홈페이지 : https://www.pc.gc.ca/en/pn-np/pe/pei-ipe호텔 홈페이지 : dalvaybythesea.com 애니메이션에서는 이런 모습으로 등장합니다. 흰모래마을 호텔에서 샬럿타운 병원 원조를 위한 자선 콘서트를 하는데, 에이본리의 대표로 앤이 이 곳에서 시낭송을 하게 된 것입니다. 호수를 바라보고 위치한 달베이 바이더 씨 호텔. 윌리엄 왕세손 부부가 묵어..
빨강머리앤의 섬, PEI│그리니치 국립공원 Greenwich PEI National Park 마지막 하루는 그리니치 Greenwich 국립공원과 달베이 바이더씨 Dalvay by the Sea 국립공원 두 곳을 돌았어요. 오전에 한 곳, 오후에 한 곳 다녔는데 시간이 많이 부족하지는 않더라구요. 먼저 그리니치 국립공원 여행후기를 포스팅합니다. 홈페이지 : https://www.pc.gc.ca/en/pn-np/pe/pei-ipe/visit/greenwich국립공원이라 입장료 내요. (성인 기준, 약 $8) 그리니치 국립공원의 트래킹 코스 지도에요. 트레킹 코스는 총 3개가 있는데요, 2번이 가장 예쁘기 때문에.. 저희도 2번 코스를 돌기로 했습니다. 험난해보여서 걱정이 조금 되었는데, 유모차 끌고 거의 대부분 갈 수 있구요. 마지막 사구를 넘어 비치로 가는 길만 아기를 안고 갔습니다. 트래킹 갈 ..
빨강머리앤의 섬, PEI│베데끄│몽고메리 학교 L.M. Montgomery Lower Bedeque School 원래 방문 일정에 없었는데, 날씨로 인해 이리저리 일정을 변경하다가 급하게 추가된 장소입니다. 바로, 몽고메리가 근무했던 작은 시골학교 Lower Bedeque School 이지요. 홈페이지 : https://www.tourismpei.com/search/OperatorDetails/op_id/5145/운영시간 : 월-토, 오전 9시-오후 5시* 7월 초-8월 말에만 운영 켄싱턴 기차역과 묶어서 방문해도 괜찮을 것 같구요. 저희는 이 곳 학교에서부터 시작해서 '컨페더레이션 다리-해안도로-샬럿타운' 순으로 하루 일정을 잡았습니다. 원래 일정에서 뺐던 이유는... 네, 바로 이 작은 교실이 전부이기 때문이지요ㅎㅎ 더군다나 날씨 때문에 갑자기 가게 되었던 터라... 하필이면 일요일에 방문! 건물을 겉에서만 봤..
빨강머리앤의 섬, PEI│뉴런던│몽고메리 출생지 L.M Montgomery Birth Place 켄싱턴 기차역 -그린 게이블즈 뮤지엄으로 시작된 이날의 마지막 일정은 몽고메리 출생지 L.M Montgomery Birth Place 였어요. 몽고메리가 태어났던 집을 박물관으로 만든 곳입니다. 홈페이지 : http://www.lmmontgomerybirthplace.ca/ 작은 박물관의 모습입니다. 이 집 역시 그린 게이블즈네요ㅎㅎ 건물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벤치가 두 개 정도 있더라구요. 아이와 함께 기념사진도 찍어봅니다. 입구로 들어가봅니다. 작은 카운터가 있고, 이 곳에서 입장료를 지불합니다. 가이드 투어도 제공해주는데... 아기의 난동으로 포기하고 그냥 알아서 둘러보기로 합니다. 사진 속에 보이는 드레스는 몽고메리가 결혼할 때 입었던 웨딩드레스의 복제품입니다. 다양한 앤 인형들이 전시..
빨강머리앤의 섬, PEI│파크 코너│실버 부시│ 앤 오브 그린 게이블즈 뮤지엄 Anne of Green Gables Museum 켄싱턴 기차역에서 조금 더 올라가 파크 코너 Park Corner에 위치한 앤 오브 그린 게이블즈 뮤지엄으로 이동했습니다. 여행을 가기 전에는 왜이렇게 섬에 그린 게이블즈가 여러 곳이지? @@); 했었는데.. 정말 여러 개가 있더라구요ㅎㅎ 이 곳은 몽고메리의 친척인 캠벨 Campbell 집안 사람들이 살던 집으로, 몽고메리가 결혼식을 올린 곳이랍니다. 집 앞으로 작은 연못 '반짝이는 호수'가 있는데, 이곳을 둘러보는 매튜의 마차 Mattew's Buggy 를 체험할 수 있는 곳이죠. 홈페이지 https://www.annemuseum.com/museum.php 사실 뮤지엄들마다 커다란 특색이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일정이 촉박하신 분들은 캐번디쉬만 방문하셔도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이 곳도 흰색과 초록색..
빨강머리앤의 섬, PEI│켄싱턴│켄싱턴 기차역 섬 중심부의 서쪽에 위치한 몽고메리 박물관에 방문하기 전, 켄싱턴에 위치한 켄싱턴 기차역 Kensington Train Station에 잠깐 들렸어요. 이 날은 하루 동안 '켄싱턴 기차역 Kensington Train Statioin - 실버부시 뮤지엄 Anne of Green Gables Museum Silver Bush - 몽고메리 출생지 Montgomery Birthplace'를 묶어 돌아보았습니다. 저희는 아기와 함께 여행을 해서 일정을 좀 넉넉하게 짰는데, 여기에 몽고메리가 근무했던 학교 로우어 베데끄 Lower Bedeque를 함께 묶어도 시간상 충분할 것 같습니다. 특별한 관광지는 아니지만 옛 증기기관차가 다니던 기차역의 정경을 느낄 수 있는 곳입니다. 매튜가 빨강머리앤을 데리러 왔던 브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