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베짱-베짱 여행/U.S.A 일리노이

내가 사랑한 도시, 시카고│로이스 Loews 시카고 호텔 후기

겨울의 시카고는 호텔값이 참 저렴해져요. 땡스기빙이나 크리스마스 시즌이여도 저렴하구요. 이도 저도 아닌 그냥 겨울 같은 경우에는 정말 고급호텔도 참 저렴하답니다. 누가 추운 겨울에 시카고 칼바람 맞으며 다니고 싶겠나요~ 사람 마음은 다 비슷한가봐요ㅎ


어쨌든 호텔 값이 저렴한 덕에 도심에서 1박 하며 제대로 쉬다 왔어요. 이번에 묵은 곳은 바로 로이스 Loews 구요. 이번에 포스팅하면서 (1월 중순) 검색해보니... 가격이 또 뚝 떨어져있네요 ^^; 로이스 Loews는 대도시 다운타운에 위치한 고급 호텔 체인이에요.



시카고 지점 역시 위치가 매우 좋죠? 쇼핑하기에도 좋구요. 도보 거리에 존핸콕 타워와 워터타워도 있어요.


로비에 들어가 체크를 해봅니다.


로비에 노트북 스테이션이 있어서... 우와 이런 곳에서 블로그 글 쓰면 내 모습이 너무 멋있겠다~ 라는 생각만 하며 지나갑니다. 

아기와 함께 하기 때문에 작업은 무용지물ㅋㅋ



비수기여서인지 체크인도 바로 되었구요.



룸에 입장합니다. 입구에 대형 거울이 뙇!



욕실은 샤워부스구요. 매우 깔끔깔끔. 

거울 조명도 연예인 화장대 같고 좋았어요.



창이 탁 트여서 너무 좋았는데, 아기가 특히 좋아했어요. 

본인 눈높이에서 밖이 보이니까 무서운 것도 모르고 창틀을 자꾸 오르며 구경하고 잘 놀았어요.



아쉽게도 창 밖에 바로 공사현장이 있네요.

시카고 리버가 약간 보이는 것으로 뷰는 만족해야했지요.



커피 머신있구요. 생수는 유료예요. (호텔 앞 홀푸드에서 마실건 따로 사왔네요ㅎ)



미니바가 채워져있지만... 건드리면 바로 센서가 작동하므로!

아기가 건드리지 못하게 주의!



체크인할 때 받은 구디백이에요. 물론 싸구려들로 채워져있지만 스노기는 잘 가지고 놀았어요.



사실 이번 호텔에서 가장 좋았던 것은 요 룸서비스였어요!

호텔 내 식당도 이용할 수 있지만... 아기와 가기는 부담스럽고 해서 룸에 주문해서 먹었답니다.


아메리칸익스프레스 신용카드가 있어서 호텔 크레딧 $100을 받아서, 우리 돈을 약간 추가하는 식으로 해서 룸서비스 이용했어요.



음식은 대부분 맛있었는데, 특히 베지테리안 음식들이 맛있었어요ㅎㅎ

저희는 고기를 많이 먹는 편인데, 이 곳에서는 정말 채소를 참 맛있게 먹었습니다.



상추를 튀겨서 만든 샐러드. 



조식도 룸서비스 했어요. 저는 에그베네딕트, 신랑은 콜리플라워 요리. 아기는 감자와 모듬 과일.



위치도 좋고, 서비스도 좋아서 만족했던 호텔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