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이케아 광명점은 대중교통으로 방문하기가 쉽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이케아와 바로 옆에 있는 코스트코의 경우

어차피 고객들이 직접 차를 가지고 무거운 물건을 운반해야하기 때문에 대중교통의 제약이 없는 것 같습니다

 


1호선 석수역이나 7호선 철산역에서 노란색 작은 마을버스 1-3번을 타시면

이케아.롯데프리미엄아울렛 앞에서 바로 내리실 수 있습니다.

마을버스타고 약 15분 정도 갔던 것 같습니다.


 

돌아올 때도 이케아 앞에서 동일하게 1-3번 마을버스를 타고 지하철역으로 오시면 됩니다.


 

※광명역은 지하철이 출퇴근 시간에만 운영되고, 배차가 띄엄띄엄 있기 때문에 반드시 확인하시고,

되도록이면 석수역(1호선)이나 철산역(7호선)에서 마을버스를 타세요 ^^

 

 



 

 

이케아의 동선은

쇼룸(Showroom) > 레스토랑&카페 > 홈퍼니싱 액세서리 > 셀프서브&계산 > 스웨덴 푸드 마켓

으로 이루어져있습니다.

 

 



 

 

점심을 못먹고 간터라 레스토랑으로 바로 갔습니다 ^^;;;

오후 2시가 넘었는데도 레스토랑에 사람들이 매우 많더라구요...

 


음식값은 정말 싸지만, 줄을 서고 카트와 쟁반을 챙겨 음식을 일일히 픽업하고

자리를 잡고 음료나 커피를 담는 것들은 참 힘들었어요...

 


정말 이케아는 불편함을 파는구나 몸소 느꼈답니다 ㅠㅠ


하지만 사람이 적다면 수월할 것 같네요 ^^

 

 

 



 

 

한 눈에 보아도 상당히 저렴합니다

 

사진의 오른쪽을 보시면 이케아 패밀리의 경우

치크케익 2,900원(일반가 4,900원), 커피 무료(일반가 1,000원)입니다.

 

 



 

 

이케아 패밀리가 아니시라구요?

줄서서 기다리시면서 가입하시셔도 됩니다 ^^


근데 저는 사람이 너무 많아서인지 핸드폰에 인터넷이 안되더라구요 ㅠㅠ

 

www.ikeafamily.kr/

 

위의 주소로 들어가셔서 이메일 등 간단한 정보만 입력하여 가입가능하구요

음식 계산 시 이메일에 오는 멤버십 카드 그림을 핸드폰에 저장하여 보여주시면 됩니다

 

저는 결국 이케아 내의 인터넷이 원활하지 않아서(사람이 너무 많아)

회원번호를 하나하나 불러서 계산했어요 ^^;;

 

 



 

 

 



 

 

커피나 탄산음료는 계산시 머그컵(커피 1,000원)이나 유리컵(탄산음료 500원)을 주구요

무한리필로 드시면 됩니다

 

커피맛은 개인적으로 괜찮았어요!!

아메리카노와 에스프레소, 2가지 중 선택 가능합니다

 

 



 

 

저의 식사입니다

가든샐러드(1,000원), 김치볶음밥(2,000원)

 

맛은 나쁘지 않았구요~ 가든샐러드는 드레싱 하나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사실 가격이 저렴한 것은 부정할 수가 없네요!

 

 



 

 

저의 후식입니다 (좀 많이 먹지요? 혼자 다 먹은 거에요 ^^;;;)

커피(무료), 치즈케익(2,900원), 퀴슈(1,000원)

 

퀴슈는 맛이 궁금해서 하나 가져왔는데요~

정말 맛있어요~ 버섯 등 야채도 들어있고ㅎㅎ

 

하트3

 

 

나중에 유명한 이케아의 핫도그를 드실 분들은 식사를 너무 많이 하지 마세요~

 

 

 



 

식사 공간의 중간에 패밀리 스테이션이 있어서

전자레인지, 티슈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밥을 먹고 쇼룸부터 구경에 나섰는데요~

 

이렇게 지하철 노선도 같은 것이 천장에 군데군데 달려있답니다

현재 어디정도를 보고있는지 알려주지요 ^^

 

쇼룸은 사실 빨리 나오려면 중간에 나오시면 되구요

저 순서대로 다 보려면 시간이 많이 걸립니다

아무래도 길을 잘 모르는 분들은 다 하나하나 둘러보고 나오게 되겠지요?

 

다 본다는 가정에 쇼룸을 2시간 정도 잡아야 할 것 같아요

 

 



 

 

큰 방에 몇 가지의 가구가 덩그라니 있어 쾌적해보이는 것이 아니라

우리의 일반 집처럼 여러가지 가구들이 오밀조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정말 누군가 살고있는 방에 들어온 것 같더라구요

 

어떻게 가구를 사용하고 배치할 지 생각하는 데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너무 피곤해서 홈퍼니싱 액세서리는 휙휙 지나갔습니다

 

다들 저와 비슷한 마음인지 쇼룸보다는 덜 붐비더라구요ㅎㅎ


 



 

1층으로 내려가면 제품을 받고 계산하는 곳이 나옵니다

규모가 정말 크더라구요ㅎㅎ


제품 픽업도 힘들 것 같네요 ㅠㅠ

 

 

유명한 이케아 핫도그 광고판이 저를 반겨주네요~


 




다른 분들도 보통 둘러보는데 3시간 정도 걸리시더라구요

돌고나면 목도 마르고 체력도 딸리고ㅋㅋ

 

정말 저 핫도그 콤보랑(핫도그+탄산음료, 1,000원) 아이스크림(400원) 너무 환상적입니다

 

불편함을 파는 이케아

고객 입장에서 정말 불편하기는 한데요...

 

음식도 그렇고 가구도 그렇고 가격 면에서 큰 매력이 있는 것은 부인할 수 없습니다

사실 작은 테이블이 9,000원까지 하니까요.

 

다녀오시는 분들은 모두 즐거운 경험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