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이 추워지기 전에 집에 필요없는 물건들을 정리하려고 크레그 리스트에 물건을 올려놨어요. 크래그리스트 Craiglist는 한국의 중고나라 가페 같은 곳인데요. 중고 자동차나 유아 용품, 가구 등을 팔거나 살수도 있고 또 베이비시터 같은 구인구직도 할 수 있는 사이트랍니다. 미국에서 살다보면 필수인 사이트이죠ㅎㅎ


물건은 올려놓고 연락을 기다리고 있는데 이렇게 메일이 왔습니다. 같이 볼까요?



Ctrl c+v 한듯한, 또는 자동발송한듯한 내용의 메일입니다. 중고 물건 하나사는데 요구하는 정보도 엄청 많네요. 무슨 헛소리를 해놓았나 자세히 보겠습니다.


1. 내가 물건 살테니까 너가 크레그 리스트에 올려놓은 물건 빨리 내려줘. (정확하게 무슨 물건을 사려는지는 안써있음.)

2. 근데 돈은 체크를 우편으로 보낼꺼니까 너 정보 적어줘.

3. 너가 제시한 가격보다 $50 더 줄께.

4. 근데 내가 아기 때문에 바쁘니까 나중에 너가 체크 입금하면 누군가 픽업하러 갈꺼야. 


제가 예전에도 체크 사기 관련한 글을 썼었는데요. (관련글 : 미국의 흔한 체크 사기 수법) 이들의 수법은 이렇습니다. 


일단 제가 받아야할 체크보다 훨씬 큰 금액의 체크를 보내줍니다. 그래서 제가 $100짜리인데 너 $1000 보냈네? 하고 연락을 하겠지요? 그럼 이 사기꾼은 $1000 수표를 은행에 입금하고 남은 차액 $900을 자신에게 보내달라고 하는 겁니다. 


이 사기꾼의 수표를 은행에 입금하면 입금이 되거든요. 일단 은행에서 입금은 시켜주고 실제로 체크를 확인하는데 시간차가 있습니다. 며칠 수 가짜 수표라는 것이 밝혀지면 은행은 입금된 돈을 다시 빼가겠지요. 그 사이에 실제로 돈이 입금되었으니 의심없이 피해자는 사기꾼에게 돈을 송금하는 것입니다. 여기에다가 은행은 부도/가짜 수표를 처리하는 비용으로 피해자에게 $10~15 상당의 수수료를 또 빼갑니다.


허술해보이는 방식이지만 미국 수표 시스템을 잘 모르는 학생들이나 초기 이민자들은 당할 수도 있는 것 같아요. 모두 조심해요!

  1. pseoi 2017.09.11 03:48 신고

    홀랑... 무섭다! 저는 프랑스에 사는데 프랑스에서도 체크를 많이 이용하다보니 이런거 보면 무섭네요 ㅠㅠ 프랑스도 봉꾸앙이라는 비슷한 사이트가 있는데 사기 진짜 많아욥.. 초보자들은 많이 당하죠 ㅠㅠ 미국에 살진 않지만 흥미롭네요 ㅎㅎ

    • 망고댁 2017.09.11 04:37 신고

      네 어디에나 초보자들을 노리는 사기꾼들이 있나봐요 ㅠㅠ

무료한 낮 시간을 나름 효율적으로 보내기 위해 무료 ELS에 일주일에 두번씩 참여하고 있는데요. 한 아티클을 읽다가 수업 내용이 어찌어찌 체크로 사기당한 이야기로 흘러갔습니다. (수업 내용은 수다쟁이 아줌마들로 인해 종종 산으로 가지요ㅎㅎ) 몇 명이 당했는데, 모두 수법이 비슷했답니다. 한 분의 사례를 남겨보려고 해요.


A 아줌마의 이야기는 이렇습니다. 안쓰는 가구가 있어, 크레그 리스트 Craiglist 사이트에 물건을 판다고 올렸습니다. 


며칠 뒤, 수표가 왔는데 무려 $700짜리가 왔다고 합니다. A 아줌마는 수표가 잘못 왔다며, 친절하게 사기꾼에게 다시 연락을 주었습니다.


수표가 잘못왔다고 연락을 하니, 차액만큼 거슬러서 달라고 했답니다. 사기의 원리는 다음과 같습니다.


만약 사기꾼의 수표를 은행에 가지고 간다면, 은행에서는 그 금액만큼 입금을 해줍니다. 그러면 피해자는 돈이 잘 입금됬구나~하고 안심한 뒤, 차액을 사기꾼에게 보내줍니다. 문제는 며칠 뒤 일어납니다. 은행에서 수표를 확인하는데 시간이 걸립니다. 가짜 수표임이 밝혀지면 은행은 피해자의 통장에서 다시 돈을 빼가지요. 여기서 그 금액만 빼가는 게 아니라, 부도/가짜 수표를 처리하는 비용으로 피해자가 은행에 수수료 $10~15을 추가로 내야합니다 ㅠㅠ


[출처 : 영화 'Catch me if you can (2002)']


인터넷으로 알아보니 동일한 원리이지만, 피해자를 현혹시키는 다양한 방법들이 있었는데요. 예를 들어, 당첨이 되었다며 당첨금이 적힌 체크를 보내주고 수수료 일부를 지급해달라고 하던지, 방 렌트비를 보내고 돌려달라고 하던지, 은행 서비스를 점검하는 일을 해달라며 지정 은행에 체크를 입금하고 일부는 너 갖고 다시 보내달라고 하던지 말이죠.


어디든지 사기꾼들이 기승을 부리는 건 마찬가지인 것 같습니다. 모두 조심하자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