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는 천냥백화점, 다이소가 있다면 미국에는 달러 트리 Dollar Tree가 있답니다.

달러 트리 Dollar Tree는 포춘 500 (Fortune 500, 매출액 기준 미국 최대기업 500개)에 선정된 기업 중 하나이지요.


다루는 상품은 굉장히 광범위 해서, 건강, 뷰티, 간식, 장난감 뿐 아니라 전자제품, 냉동식품까지 판매한답니다.

그리고 모든 물건은 $1 또는 그 미만으로 판매하지요 ^^





제가 사는 동네에는 여러 달러 트리Dollar Tree 매장이 있는데, 조금 규모가 큰 매장을 찾았습니다.

별로 기대하지 않고 들어섰는데, 정말 다양한 상품에 너무 놀랐답니다 ^^


어떤 물건을 얼마나 싸게 파는지 볼까요?





제일 먼저 저를 반긴 것은 $1 짜리 플립플랍입니다. 




각종 약도 $1 씩...



실리콘, 스테인리스 주방도구들도 $1



유명 브랜드는 아니지만 각종 샴푸, 린스, 바디샤워, 베이비오일도 1통에 $1



유명 향수를 카피한 향수들도 1병에 $1



칫솔, 혀 클리너, 입안을 들여다보는 거울 등 덴탈케어 세트가 단돈 $1 (이거 자가로 하기에는 위험한거 아닌가? 싶네요)



역시 유명브랜드는 아니고 카피 제품으로 보이는 각종 소다도 $1



양이 많지 않지만 한입거리로 먹을만한 간식들, 한 상자에 $1



작게 포장되어 있는 각종 캔디류 1봉지에 $1



상태가 별로 안좋아보이는 신데렐라, 백설공주 비슷한 프린세스 캔디 $1



각종 세제 $1 (이거 정말 사용해도 괜찮은걸까?)



BB 크림, 마스카라, 파우더 등 없는게 없는 각종 화장품 $1



자가로 도수를 체크하여 구매할 수 있는 돋보기 안경 역시 $1



다양한 파티 용품, 학용품, 선물 포장지 모두모두 $1



애완용품까지 있답니다. 음식, 간식, 장난감까지 총 망라~ 각 $1



이날 이것저것 사다보니 약 $10 정도를 달러트리 Dollar Tree에서 썼어요. 가드닝 용 장갑, 과자, 화장실 세제 등을 샀지요.

몇 개는 바로 써봤는데...거의 일회용품 같은 기분이긴 했어요. 설겆이용 고무장갑 두께가 거의 수술용 장갑같이 얇더라구요ㅋㅋ

하지만 몇번 안쓰는 물건 가볍게 사기에는 좋은 것 같습니다 ^^ 

  1. 김치앤치즈 2016.04.19 00:44 신고

    캐나다에는 "달러 트리" 대신 "달러라마 (Dollarama)" 가 있습니다. 저는 장난스레 일부러 "달라이 라마"라고 부르지요.^^
    거의 일회용 수준의 질이라 오래 쓸 물건들은 아니지만, 그래도 싼 맛에 한번씩 찾는 가게인데, 문제는 싸다는 생각으로 인해 이것저것 집다 보면 생각보다 돈을 쓰게 된다는 함정이 있지요.ㅎ

    • 망고댁 2016.04.25 11:32 신고

      맞아요~ 이거 여러번 사용해도 되나 싶은 물건들이 많네요 ^^

  2. T. Juli 2016.04.21 00:36 신고

    거의 중국산이라는 점이 약간 유감이긴 해도
    가볍게 살 수 있는 곳이지요.

    • 망고댁 2016.04.25 11:32 신고

      미국에서나 한국에서나 중국 제품을 쓰게 되네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