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중 하루는 비치에서 보냈어요. 샌디에고 위쪽으로 올라가서 델 마 Del Mar North Beach - 토레이 파인즈 Torrey Pines State Reserve - 라호야 코브 La Jolla Cove 순으로 내려와 사진도 찍고 산책을 하였답니다. 별도로 수영을 하지는 않았구요. (물놀이까지 할 시간이 안됬어요.)



델 마 Del Mar


비치의 시작은 델마였어요. 현지인이 추천해준 비치였고, 라호야 보다 더 위로 가야 예쁘다는 이야기도 듣기도 해서 위쪽으로 올라가봤습니다. 델마는 정확히 Dog park 그러니까 뭐죠 개비치? 예요. 엄청난 대형견들이 바닷가를 뛰어다니고, 수영하던 곳이에요 ^^

 







대형견들이 마음껏 뛰어놀아서 약간 무섭긴 했는데요. 뭐 애견 전용 비치까지 오는 개들이다보니 워낙 관리가 잘되있고, 어린이들을 좋아하는 friendly한 개들이었어요.




토레이 파인즈 스테이트 리저브 Torrey Pines State Reserve 


델마에서 조금 더 내려가면 나오는 토레이 파인즈. 제가 샌디에고에 다시 갈 기회가 된다면 다른 곳은 다 빼고 토레이 파인즈만 다시 제대로 방문하고 싶어요. 정말 예쁘고 좋았어요!




이게 공원 맵이에요. 절벽 아래로 비치가 있어서 수용을 즐길 수 있구요. 해안 쪽에서 위로 올라가면서 트레킹을 해도 되고, 그건 좀 힘드니까 운전해서 위로 올라가서 주차장에 주차하고 비치 쪽으로 내려오면서 트레킹을 할 수도 있습니다. 물론, 차를 가지러 주차장까지 다시 올라가야겠지만요ㅋㅋ


위에 보시는대로 트레킹 코스가 굉장히 다양히 있구요. 시간과 체력을 감안하셔서 가시면 좋아요. 나중에 스노기가 스스로 트레킹을 할 수있을 만큼 크면 꼭 가보고 싶네요. 이번에는 안고 다니느라 힘들었어요.



비지터 센터는 정상에 있구요. 먼저 여기로 가셔서 지도 받고 움직이시면 좋을 것 같아요. 딱히 볼만한 건 없었어요. 그리고 화장실도 없었어요ㅠㅠ 화장실은 주차장 쪽으로 걸어가면 이동식 간이 화장실이 있습니다.




트레킹 길은 이렇게 생겼어요. 파크 들어오시기 전에 꼭 물이랑 간식 챙기시구요!



사막을 탐험하는 기분을 느껴봅니다.



저희는 제일 짧은 코스를 돌았어요. 아기가 어디로 튈지 몰라 안고 다니느라 정말 고생했어요 ㅎㅎ




그래도 아름다운 풍경을 보니 기분이 좋아졌답니다. 다음에 기회가 되면 꼭 와봐야겠어요 ^^




라호야 코브 여행기는 다음글(아기랑 샌디에고│ 라호야 쇼어 비치 La Jolla Shores Beach & 라호야 코브 La Jolla Cove)을 확인해주세요.